default

물과 생활

K-WATER

    로딩중
  • >
  • 물과 생활>
  • 물백과사전

물백과사전

강이야기

콩고강 문명 이미지 콩고강

총 길이 4,700㎞로 아프리카에서 나일 강 다음으로 긴 강이며, 아프리카 중서부에서는 가장 긴 강입니다. 유역의 강수량은 남아메리카의 아마존 강에 이어 세계에서 두 번째로 많으며, 세계에서 수심이 가장 깊은 강입니다. 콩고 강은 중앙아프리카의 대부분을 유역분지로 하면서 반시계 방향으로 돌아 흐릅니다.
강의 이름은 강 하구에 자리했던 옛 콩고 왕국에서 따 온 것입니다. 콩고 강을 끼고 있는 콩고 공화국과 콩고 민주 공화국의 이름도 여기에서 왔습니다. 1971년부터 1997까지 자이르 정부에서는 이 강을 자이르 강이라고 불렀습니다. 말레보 호, 보요마 폭포, 키상가니 등 콩고 강의 주요 지형은 아프리카를 최초로 탐험한 유럽인인 영국의 헨리 스탠리에 의해 이름이 붙여졌습니다.
발원지는 동부아프리카 고원의 서쪽 사면으로 잠비아의 탕가니카 호와 음웨루 호의 남쪽 끝 부근입니다. 몇 개의 작은 지류와 호수를 만나면서 급류를 이루고 흐르다가 7개의 폭포로 구성되어 있는 보요마 폭포로 떨어진 후 키상가니를 거쳐 원형에 가깝고 매우 넓은 콩고 분지로 흘러 들어가 주변의 담수를 빨아들입니다.
저지대에 이르러 강폭은 13㎞에 이르며 곳곳에서는 길게 형성된 하중도에 의해 흐름이 몇 개로 나누어지기도 합니다. 콩고 분지의 대부분은 열대우림 지대이며 강 주변으로는 넓은 습지대가 형성되어 있습니다. 이 열대 습지는 여러 차례의 범람으로 형성된 것으로 분지의 서쪽 지역에 잘 발달되어 있습니다.
이후 콩고 강은 콩고 분지의 남서쪽 바테케 고원 사이에 형성된 협곡을 따라 흐르다 분지를 빠져나옵니다. 협곡의 회랑을 빠져나온 강은 폭이 다시 넓어지다가 너비가 27㎞에 이르는 말레보 호로 흘러들어갑니다. 호수의 북쪽에는 콩고 공화국의 수도 브라자빌이, 남쪽에는 콩고 민주 공화국의 수도 킨샤사가 자리하고 있습니다. 이 호수에서 콩고 강의 상류를 따라 1,600㎞까지 항해할 수 있습니다.
말레보 호를 지나면 급류와 폭포가 나타나는데 이는 유럽인들의 탐험과 바다로의 접근을 막는 역할을 해왔습니다. 하류의 320㎞의 구간에서 강은 협곡을 따라 300m의 높이를 내려간 후에 대서양의 맹그로브 숲에 도달합니다. 콩고 강의 하구에는 삼각주가 형성되어 있으며, 바다 밑에는 큰 협곡이 생성되어 흐르다가 해저 선상지에 운반물질을 퇴적시킵니다.

[출처] 위키백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