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최근 10년 서울 유출지하수 발생량 45%↑…가이드라인 수립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2020.07.08 | 뉴시스
유출지하수, 2009년 12만톤→2019년 18만톤 증가 일평균 1톤당 400원 부과시 일평균 2400만원 발생 [서울=뉴시스] 연도별 서울시 유출지하수 발생량과 이용량.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서울=뉴시스] 윤슬기 기자 = 지난 2009년부터 2019년까지 최근 10년간 서울에서 지하공간 개발로 인해 유출지하수(流出地下水) 발생량이 약 4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유출지하수는 하수도로 방류돼 하수도관리 요금 증가로...
수자원공사, 2기 사회적가치위원회 떴다…4개 분과 확대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2020.07.07 | 뉴시스
[대전=뉴시스] 김양수 기자 = 한국수자원공사는 7일 대전 본사에서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사회적가치 실현을 위해 각 분야의 전문가로 구성된 '제2기 사회적가치 위원회' 위촉식 및 1차 회의를 했다. 2기 위원회는 사회적가치 추진 주요계획 심의와 각 실행과제 자문, 실적평가와 추진방향 설정 등 성과분석과 점검도 한다. 1기 때 2개였던 위원회 분과는 올해부터 ▲공공정책과 정부혁신 ▲시민사회와 지역상생 ▲통합물관리와...
일본 폭우 사망·실종 64명…"특정비상재해 지정 검토"(종합)2020.07.07 | 연합뉴스
받은 내용이라고 밝혔다. 그는 "일부 공장에서 폭우 영향으로 침수 피해가 있으며, 종업원이 출근할 수 없다"면서 "일시적으로 조업을 중단하고 있는 공장이 있다고 보고를 받았다"고 밝혔다. 그러나 "지금까지의 조업 중단 등은 서플라이 체인(공급망)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상황은 아니라는 보고를 받고 있다"고 덧붙였다.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당국은 전날 오후 8시 현재 규슈 각 현(縣·광역자치단체) 주민 약 130만명에게...
무주 135㎜ 폭우…침수 피해 잇따라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2020.07.07 | 뉴시스
강수량을 기록했다. 이번 폭우로 도내에서 3건(무주 2건, 전주 1건)의 건물 침수가 접수됐다. 또 집중호우로 인해 한 때 전주 마전교 언더패스와 무주 지방도 727호선 일부(무주종합복지관 앞 350m)는 교통이 전면 통제되기도 했다. 전날 오후 5시 21분께 전주시 덕진구 금암동 한 공영주차장 인근에서 하천 준설 작업자 2명이 고립됐다가 구조됐으며, 같은 날 오후 7시 50분께는 무주군 무주읍 한 모텔 지하에 300여t의 물이 찼다...
일주일만에 14배↑낙동강 녹조 심상찮다 - 중앙일보2020.07.07 | 중앙일보
지난 2018년 경남 함안 창녕함안보에 조류경보 '경계' 단계가 발령됐을 때의 모습. 1ml당 유해 남조류 세포수가 1만개를 2주 연속 넘기면 '경계' 단계 조류경보가 발령된다. 낙동강 함안 구역의 '칠서' 지점에서는 지난 주 5만 세포가 넘는 유해남조류가 측정됐다. 6일 측정한 조류 세포수도 1만개를 넘을 경우 조류경보 '경계'단계가 발령될 예정이다. 환경부가 분석을 끝낸 뒤 조류경보 발령 여부는 9일쯤 발표된다.연합뉴스...
낮 최고 32도 '불볕더위'…중부지방·제주도는 비 소식2020.07.07 | 연합뉴스
높게 일겠다. 서해안은 바닷물 높이가 높은 기간이어서 만조 때 해안가 저지대 침수 피해를 보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m, 서해 앞바다에서 0.5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먼 바다의 파고는 동해 0.5∼2m, 서해 0.5∼2m, 남해 1∼2.5m로 예상된다. ※ 이 기사는 엔씨소프트의 인공지능 기술인 자연어처리기술(NLP)과 취재 기자의 협업을 통해 작성됐습니다. 기사의 원...
알프스 빙하가 분홍색?…이탈리아 과학계 "기후변화 현상"2020.07.07 | 연합뉴스
수해 해빙 가속 우려 분홍색으로 변한 이탈리아 프레세나 빙하. [AFP=연합뉴스] (로마=연합뉴스) 전성훈 특파원 = 이탈리아 북부 알프스산맥에 쌓인 눈이 일부 분홍색으로 변해 현지 과학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5일(현지시간) AFP 통신에 따르면 이 분홍색 눈은 북부 트렌티노-알토아디제주(州)의 알프스산맥과 연결된 프레세나 빙하에서 목격됐다. 이탈리아 과학계는 조류(藻類)의 영향으로 이러한 현상이 발생한 것으로...
日규슈 폭우로 사망·실종 60명 육박…57만명 대피 지시(종합)2020.07.06 | 연합뉴스
범람·침수 이어져일본 구마모토 폭우…넘친 강물에 잠긴 주택 (구마모토 교도=연합뉴스) 일본 규슈 일대에 폭우가 이어진 가운데 6일 오후 구마모토(熊本)현을 흐르는 하천 구마가와(球磨川)가 범람해 히토요시(人吉)시의 주택 등이 물에 잠겨 있다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일본 규슈(九州)에 쏟아진 폭우로 수십명이 사망·실종하는 등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 교도통신과 NHK에 따르면 쓰시마(對馬) 인근에 정체된 장마...
댐 안전점검에 드론 활용…댐 스마트 안전관리체계 구축2020.07.06 | 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공중 드론을 이용한 댐 점검 방안[환경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환경부는 올해 하반기부터 댐 안전점검에 무인기(드론)를 본격적으로 도입하고 2025년까지 3차원 가상공간(디지털 트윈)과 인공지능(AI) 기반의 '댐 스마트 안전관리체계'를 단계적으로 구축한다고 6일 밝혔다. 환경부는 무인기로 댐의 상태를 영상 촬영한 후 3차원 그래픽으로 구현, 댐체의 손상 여부를 살펴보는...
"따뜻한 겨울로 오염 더 심화"…새만금호 수질조사 결과 발표2020.07.06 | 연합뉴스
정경재 기자새만금호 '염분 성층화' 현상 지속…"해수유통으로 해결해야"죽어가는 새만금호 [2020 새만금해수유통 전북행동 제공] (군산=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겨울철 수온 상승으로 새만금호 수질이 더 악화했다는 전북 지역 환경단체 주장이 제기됐다. 6일 새만금시민생태조사단(이하 조사단)이 발표한 최근 5년간(2016∼2020) 새만금호 수질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 겨울 새만금호에서 '염분 성층화' 현상이...